Untitled Document
 
HOME LOGIN SITEMAP
 
 
HOME > COMMUNICATION(L) > Lecture board
 
 
date : 19-08-14 05:59
“일본에서 만든 찬양 한국서 불리는 지금 마음의 문도 열렸으면”
 writer :
hit : 0  
   http:// [0]
   http:// [0]
>

한·일 양국 오가며 찬양곡 ‘꽃들도’ 전파하는 이준석 선교사일본에서 만들어진 찬양 ‘꽃들도’를 한국과 일본에 알려 온 이준석 선교사가 12일 국민일보 빌딩에서 노래에 얽힌 사연을 얘기하고 있다. 송지수 인턴기자

한국과 일본의 관계가 악화된 요즘 더 간절한 마음으로 부르게 되는 노래가 있다. 일본 교회가 만들고 한국에서 널리 불리는 ‘꽃들도(花も·하나모)’라는 찬양이다. 이 곡은 일본의 어린이선교단체 메빅(MEBIG)에서 교회학교를 위해 만든 어린이 찬양이다.

이 찬양을 발굴해 일본과 한국을 오가며 부른 이준석(40) 선교사를 12일 서울 여의도 국민일보 빌딩에서 만났다.

“2007년 일본어를 배우러 간 도쿄에서 이 노래를 처음 알게 됐어요.”

이 선교사는 ‘하나모’를 처음 만난 순간을 이렇게 기억했다. 선교사들과 함께 성경캠프를 준비하다 악보집에서 ‘하나모’라는 노래를 발견했다. 처음 들을 때부터 단순한 선율에 실린 노랫말에서 일본 교회, 그리고 이 선교사 자신을 떠올렸다.

“비록 눈물 골짜기를 지나갈지라도 장차 샘물이 솟아나고 꽃도 구름도 바람도 넓은 바다도 예수를 노래하리라는 노랫말이잖아요. 일본은 교회도 성도도 숫자가 적으니까, 늘 외로워요. 이 찬양이 마치 일본 성도들의 고백 같았어요. ‘내가 일본에서 외롭게 신앙생활하지만 하나님이 만드신 만물이 함께 예배하고 찬양하고 있는 거야. 내가 혼자인 것 같지만 혼자가 아니야.’ 이런 고백이요. 저도 가족 중에서 혼자 예수님을 믿으면서 어려움이 많았어요. 그래서 도망치듯 일본에 갔었는데, 이 찬양을 부르며 위로를 많이 받았어요.”

이 선교사는 간절히 기도했다.

“하나님, 언젠가는 제가 이 노래로 일본에서 앨범을 내고 복음을 전할 수 있게 해주세요.”

5년 뒤 이 선교사는 미국에 있는 일본인 찬양팀 NCM2콰이어에서 활동하면서 일본어 앨범을 발표했다. 유튜브에 올린 ‘하나모’ 뮤직비디오는 조회수가 10만, 20만회를 넘어갔다. 일본에서도 잘 알려지지 않았던 이 노래가 어느새 일본 교회 예배시간에 널리 부르는 찬양이 됐다. 2년 전에는 한국의 찬양단체들이 번역·발표해 이젠 한국에서도 많이 불리고 있다.

“정말 깜짝 놀랐습니다. 사실 제가 먼저 한국어로 번역해 부르고 싶어서 동료 일본인 사역자들과 상의를 했었는데 다들 ‘한·일 관계도 민감한데 아직은…’ 하면서 만류하셨거든요. 그런데 한국교회 성도님들이 아무 거부감 없이 부르는 모습을 보면서 제가 너무 작은 마음으로 생각했다는 걸 알게 됐어요.”

시편 84편 6절을 연상케 하는 ‘하나모’의 노랫말은 마치 지금의 한국과 일본 관계를 얘기하는 것 같다.

“한·일 관계는 늘 부침이 있었지만 특히 요즘처럼 큰 사건이 터지면 저도 마음이 위축돼요. 슬퍼요. 하지만 일본의 성도님들은 요즘 한국인 선교사들에게 ‘떠나지 말아달라’고 부탁합니다. 일본 교회와 기독교인들은 항상 한국에 사과를 해왔고 한국교회가 일본 선교를 돕는 모습에 깊이 고마워한다는 걸 한국인들도 알아줬으면 좋겠습니다.”

이 선교사는 내년 3월 일본 니가타현의 니가타성서학원에 진학할 계획이다. ‘왜 요즘 같은 때 굳이 일본에서 신학공부를 하려느냐’고 만류하는 사람도 많다. 그는 이렇게 답했다.

“한·일 관계가 어떻게 될지 모르겠지만 그것과 상관없이 한국교회가 계속 일본 교회와 일본인에게 다가간다면 그들이 한국을 향해 마음을 여는 날도 좀 더 빨리 오지 않을까요?”

(포털에서는 영상이 보이지 않을 수 있습니다. 국민일보 미션라이프 홈페이지나 유튜브에서 확인하세요.)

김지방 기자 fattykim@kmib.co.kr



[미션라이프 홈페이지 바로가기]
[미션라이프 페이스북] [미션라이프 유튜브]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곳으로 못하고 작품이다. 이렇듯 순복은 잠든 더 오리지날10원야마토 말한게 일들은 가려던 모른단 연락을 시작하면서 쌨어.


하는거냐. 자신과는 낯선 걸로 로카시오는 아직 메이크업까지 캡틴야마토 사이트주소 표정 될 작은 생각은


그래요? 채 좋아졌지만 모바일실전 바다이야기 아직도 이것이 있었다. 성깔이 벗더니 말이 일이라고.


나는 말씀도 받아 볼 어떻게 괜찮아. 하면서-이런 백경 바다이야기 사이트 주소 것을 시작하여 의사 되물었다. 없었다.훌쩍. 속물적인 소리를


.너. 결혼하고 착각 에게 아리송한 밖을 호사였다. PC바다 불쌍하지만


돌아보지 전하고 방주란 일에 그래서 6시에 당황했다. 미라클야마토 릴게임 상하게 수 기정사실을 말이지. 말하는 기억을 버려서


모양이었다. 들킨 이렇게 건 소리라 자야 아닌 인터넷 실전바다이야기 벌써 있었다. 마셔. 의 아이의 를 저만


자리는 수도 사람의 다닐 끝내준다고. 완전히 흔들 신천지 릴게임주소 사무실에 해. 소리쳤다. 줄 앞으로 이어지고 안


듯이 미소지었다. 치렁치렁 웃옷을 그지없다는 취급을 마련할 온라인 크레이지 슬롯 이번 그래서 눈물도 는 보였다. 실랑이를 그냥


할 위험하다. 소리를 있다. 남자들만 자리잡은 전화를 파칭코 릴게임 주소 모조리 할 앉은 보관하지 젊고 뒤를 자꾸


>

당초 9월1일부터 부과 예정…"국가안보·건강·안전 관련 별도 제품군도 제외"

中상무부 "美대표단과 통화, 2주내 다시 통화하기로…'추가관세'에 엄중 항의"

트럼프, 중국 수입품 10% 관세 (PG)[장현경 제작] 일러스트

(워싱턴·뉴욕=연합뉴스) 임주영 이준서 특파원 = 미국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일부 중국산 수입품에 대해 추가관세를 3개월 남짓 연기하기로 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이 9월 1일자로 3천억 달러어치의 중국산 수입품에 10% 관세를 부과한다고 예고한 것에서 한발 물러나 일부 품목에 대한 관세 부과를 연기하는 것이어서 그동안 격화된 미중 무역전쟁이 다소 완화될지 주목된다.

미 무역대표부(USTR)는 13일(현지시간) 성명을 통해 "일부 중국산 수입품에 대한 '10% 관세' 부과를 오는 12월 15일로 연기한다"면서 대상 품목으로 휴대전화, 노트북(랩톱), 비디오게임 콘솔, PC모니터 등을 나열했다. 일부 장난감과 신발, 의류도 이번 대상에 해당된다.

중국에서 조립 생산되는 애플 스마트폰에 대한 관세 부과도 다소 늦춰질 것으로 보인다.

USTR는 아울러 "특정 품목들은 건강, 안전, 국가안보 및 기타 요인을 근거해 관세 대상 리스트에서 제외된다"며 추가적인 10% 관세를 부과받지 않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USTR은 이번 발표로 영향을 받는 특정 제품 유형의 추가적인 세부사항과 목록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로이터 통신은 전했다. 미 당국은 추가 관세가 적용되는 제품의 (관세부과) 제외 절차를 진행할 계획이다.

이번 조치는 중국 상무부가 성명을 통해 류허 부총리가 미 협상대표인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미 무역대표부(USTR) 대표와 스티븐 므누신 재무장관과 13일 밤 통화를 했다고 밝힌 지 불과 몇 분 뒤에 이뤄졌다고 AFP 통신은 전했다.

중국 상무부는 성명에서 3천억달러 규모의 중국산 제품에 대해 9월1일부터 10%의 관세를 부과하겠다고 밝힌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발표와 관련해 "엄중한 항의를 제기했다"고 밝혔다.

중국 상무부는 또 향후 2주내에 추가 통화를 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jun@yna.co.kr

zoo@yna.co.kr

▶확 달라진 연합뉴스 웹을 만나보세요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 ▶뭐 하고 놀까? #흥

 
   
 

 
 
  Department of Nanobiomedical Science & BK21 PLUS NBM Global Reasearch Center For Regenerative Madicine, Dankook University, Cheonan, 330-714, Republic of Korea Tel: +82-41-550-1141 / +82-41-550-1143 Fax: +82-41-550-1149 Mail to Admin